메뉴 건너뛰기

건강정보

인제대학교 백병원은 다학제 협진시스템으로 환자중심 원스톱 진료서비스 제공하고 있습니다.

건강정보

건강상식, 질병에 관한 정확한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제목
조기 진통

[진료과] 산부인과        [관련 신체기관]


임신 20주에서 37주 사이에 발생하는 진통으로 엄격한 의미에서 20분당 4회 이상 또는 60분당 8회 이상의 규칙적인 자궁 수축과 1cm 이상의 점진적인 자궁 경관 개대를 동반하는 경우를 의미합니다. 조산의 빈도는 각 국가마다 차이가 있지만 약 5-15%로 발생하며 주산기 사망률 또는 이환률과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대게 조기 분만시 임신 주수가 중요한데 임신 32-34주가 지나면 조기 분만으로 인한 사망률과 이환률이 급격히 감소하게 되고 국내에서도 500g 의 신생아도 살린 경우가 보고 되고 있습니다.

원인
조기 분만의 약 1/3은 임신 중독증, 태아 곤란증, 조기 태반 박리 등 불가피하게 분만을 유도해야 하는 경우이며 그 외 감염 또는 원인 불명으로 조기 진통이 진행되기도 합니다.
● 내과적, 산부인과적 합병증으로 인한 분만: 임신 중독증, 태아 곤란증, 태내 성장 지연, 조기 태반 박리 등 조기 분만을 시켜야 하는 경우
● 사회경제적 요건: 흡연, 영양 결핍, 코카인 또는 알코올 등의 약제 복용, 무리한 직업, 낮은 사회 경제적 수준
● 감염: 전신 감염(신우신염, 폐렴), 요로계 감염, 트리코모나스, 클라미디아를 포함한 자궁과 질 감염, 융모양막염
● 조산의 산과적 기왕력

다음 임신시 조산의 재발이 3배 이상 증가합니다.
● 중복 자궁, 격막 자궁 등의 자궁 기형과 자궁 경관 무력증
● 다태 임신

증상
임신 37주 이전에 규칙적인 과도한 자궁 수축을 보이거나 요통, 골반 압박감 정도가 심하다고 느껴집니다. 또한 자궁 경관 분비물에도 변화가 있게 되는데 질 출혈 소견을 보이거나 이슬이 비칠 수 있습니다. 임신 후반기 대부분의 산모가 자궁 수축을 느끼는데 이러한 수축이 급격히 증가하거나 통증을 유발할 정도로 아플 경우 즉시 병원을 찾아 확인 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치료
● 입원 및 절대 안정 : 입원하여 절대 안정하면서 자궁 수축 정도와 이상 소견을 지속적으로 관찰하며, 이상 소견 발생 즉시 자궁 수축 억제제 등의 치료를 시행합니다.
● 자궁수축 억제제 : 임신 34주 이하의 조기 진통시 임신부 및 태아의 전체적인 상황을 고려하여 자궁수축 억제제를 사용합니다. 자궁수축 억제제는 이차적으로 임신부의 혈압, 심장, 호흡 등과 관련한 부작용을 야기할 수 있으므로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요구됩니다.
● 항생제 : 양수 누출 또는 양막 파수의 경우 태아 및 자궁내 세균성 감염의 기회를 줄이기 위해 항생제를 사용합니다.
● tm테로이드 치료 : 일반적으로 34주 이하의 태아는 폐호흡 기능이 완성되지 못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이러한 폐 기능을 촉진시키기 위해 스테로이드 근육 주사를 임신부에게 시행하여 태아의 폐성숙을 도와주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