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인제대학교해운대백병원 로고입니다. 인제대학교해운대백병원 로고입니다.

공지사항

해운대백병원

「한국유방건강재단」의 유전자 검사비 지원 사업 시행

  • 2022-06-20
  • 726

해운대백병원 유방센터에서는 「한국유방건강재단」의 유전자 검사비 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작년에 이어 한국유방건강재단에서는 유방암 유전자 검사의 문턱을 낮추고 가족력 관리를 위한 보건의료문화 조성에 기여하고 또한 가족력으로 인한 취약성을 인지하여 유방 건강 위한 꾸준한 관리를 독려하고자 「BRCA1/2 유전자 변이 검사비 전액(본인 부담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2022년 연말까지만 진행하며, 12월 16일까지 한국유방건강재단을 통한 검사사업 참여신청을 접수한 경우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만 25세 이상 유방암 또는 난소암 가족력이 있는 여성은 한국유방건강재단 홈페이지(http://www.kbcf.or.kr)에서 신청 후 지원 대상에 선정되면 협력병원 3곳(강남세브란스병원, 이대목동병원, 해운대백병원)에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전체 유방암 환자의 약 5~10%는 가족력이 있으며 가족력이 있는 경우 유방암 발병 위험률은 일반인보다 3~4배 높다. 또한 유방암 유전자인 BRCA 유전자 돌연변이가 있는 경우 유방암 발병률은 60~85%이다.

국내에서 건강한 여성에서 BRCA1/2 유전자 검사 비용은 최대 170만 원으로 경제적 부담이 크다. 유방암 환자인 경우 유방암과 난소암을 동시에 진단받거나 40세 이전에 유방암이 발병하는 등 특수한 경우에만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유방센터 이정선 교수는 『유방암 가족력이 있는 분들에게 돌연변이 유전자 검사를 지원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가족력 관리를 통해 유방암으로부터 자유롭고 건강한 삶을 살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전화예약
051)797-3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