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뉴스

해운대백병원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해운대백병원, 지역의약품안전센터 선정
  • 등록일2021-03-08
  • 조회수422

의약품 부작용에 대한 홍보와 교육 및 의약품 이상사례 수집 확대와 모니터링에 중추적인 역할 기대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원장 최영균)이 의약품 이상사례 관련 수집·보고·상담, 인과성 평가, 교육·홍보 등을 수행하는 지역의약품안전센터에 선정되었다.

지난 3월 2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은 2021~2023년 지역의약품안전센터 사업에 참여할 28개 기관·단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을 통하여 해운대백병원은 지역의약품안전센터로서 ▲원내 및 지역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의약품 부작용 사례 수집 및 보고 활성화 ▲의약품 부작용 활성화를 위한 교육과 홍보 ▲집중모니터링 대상의약품 부작용 보고 활성화와 집중 모니터링 대상약제의 발굴 ▲연차별 중점사업을 통한 선도적 약물이상반응 관리 시스템 구축 등의 사업을 추진해 갈 예정이다.

해운대백병원 지역의약품안전센터장 박찬선 교수(알레르기내과)는 "해운대백병원은 부산, 울산, 경남지역의 거점 기관으로서 새로운 약물감시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의약품 부작용에 대한 홍보와 교육 및 의약품 이상사례 수집 확대와 모니터링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다."고 밝혔다.

해운대백병원은 2010년 개원 이후 약물유행반응관리위원회를 중심으로 체계적인 원내 의약품안전관리 전산시스템을 자체 개발하여 운영 중이며, 부산백병원 지역의약품안전센터의 협력기관으로 지난 10년간 활발하게 활동하였다. 그간의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2021~2023년 지역의약품안전센터 사업에 지원하여 사업 수행 역량 등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로 최종 선정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