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뉴스

해운대백병원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평가결과 ’1등급’
  • 등록일2019-06-18
  • 조회수730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이 6월 18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에서 발표한 ‘2018년 유·소아 급성 중이염 항생제 평가 결과’ 1등급을 받아 항생제 오남용 없는 우수 의료기관으로 평가받았다.

해운대백병원은 48.44% 처방률을 기록, 전체 평균 81.75%, 동일종별평균 59.96% 보다 매우 낮은 처방률을 보였다.

이번 평가는 2018년 1월부터 12월까지 급성중이염으로 진료받은 만 15세 미만 소아를 대상으로 ▲항생제 처방률 ▲성분계열별 항생제 처방비율 ▲부신피질호르몬 처방률 ▲중이염 상병비중 ▲상세불명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을 평가했다.
심평원은 항생제 처방률 65% 미만을 1등급 기관으로, 75% 미만 2등급, 85% 미만 3등급, 95% 미만 5등급, 95% 이상을 5등급으로 분류했다. 등급 숫자가 작을수록 항생제 처방을 적게 하는 의료기관을 의미한다.

평가 결과 1등급 기관이 17.48%, 2등급 12.71%, 3등급 23.22%, 4등급 35.38%, 5등급 11.21%로 나타났다.

급성 중이염은 소아과 외래에서 항생제를 처방하는 가장 흔한 질환 중 하나로, 임상 진료지침에 따른 적정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초기에는 항생제를 투여하지 않고 2~3일간 대증치료를 권고하고 있다.

부적절한 항생제 사용은 항생제가 듣지 않는 내성 세균을 증가시켜 치료 효과를 저하시킬 수 있어 적절한 사용이 중요하다.

심평원은 항생제 사용 실태를 파악하고 약제의 적정 사용을 유도하기 위해 2012년부터 항생제 처방률을 평가해 그 결과를 병원에 제공하고 심평원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