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뉴스

상계백병원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척추센터 석세일 교수, 亞 최초 세계척추측만증학회 평생 공로상 수상
  • 등록일2018.10.17
  • 조회수1782
사진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척추센터 석세일 교수가 2018년 10월 10일부터 10월 13까지 이탈리아 볼로냐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제53차 세계척추측만증학회에서 가장 영예로운 상인 평생 공로상(Lifetime Achievement Award)을 수상했다.

세계척추측만증학회는 척추 분야 학회 중에서 가장 권위 있는 국제 학회로서 매년 1500명 이상의 척추 전문가들이 참석하여 척추 변형 분야의 논문을 발표하고 토론하는 학회로 1966년도에 설립되었다.

석세일 교수가 수상한 평생 공로상은 세계척추측만증학회에서 학술 업적이 뛰어나고 세계 척추외과학의 발전에 크게 공헌한 연구자를 선정해서 수여하는 상으로, 한국에서 처음 수상할 뿐만 아니라 아시아인으로는 최초로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석세일 교수는 척추외과에서 척추 변형 수술의 기본이 되는 흉추 척추경 나사 삽입술과 심한 척추 변형 교정 치료에서 후방 척주 절제술 및 청소년기 척추측만증 환자의 치료에서 추체 회전술 등을 세계 최초로 도입하여 발표함으로써 세계 척추외과의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하였다.

또한, 이번 학회에 석세일 교수와 함께 참여한 상계백병원 척추센터 장동균 교수는 ‘청소년기 특발성 척추측만증의 치료에서 원위 유합술 결정’에 관한 논문을 발표하여 호평을 받았다.

한편, 상계백병원 척추센터는 척추관 협착증 등의 노인성 척추질환과 척추측만증 등의 척추 변형 질환에 있어 정확하고 안전한 최적의 척추 진료를 시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의료진이 환자와 충분한 소통을 통해서 환자가 선호하는 치료법에 기반을 둔 환자별 맞춤형 척추 치료를 제공하여 치료 결과에 대한 환자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