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일산백병원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일산백병원 구해원 교수, 대한방사선수술학회 우수 논문상 수상
  • 등록일2018.03.28
  • 조회수844
사진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병원장 서진수) 신경외과 구해원 교수(손문준 과장)가 최근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에서 열린 제13차 2018년 대한방사선수술학회 정기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구해원 교수가 발표한 논문은 "거대뇌혈관기형의 방사선수술전 병변을 줄이기 위한 색전시술의 임상적인 역할에 대한 리뷰(Clinical Role or Pre-radiosurgical Embolization in the Treatment of Brain Arteriovenous Malformations)"에 관한 것으로 거대 뇌혈관기형 치료에 대한 다학제적(multimodality) 접근의 중요성에 대해  토론함으로 연구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선정되었다. 


구해원 교수는 "거대 뇌혈관기형의 치료에 대한 정확한 가이드 라인은 아직 없는 실정이다. 방사선수술을 통하여 뇌혈관기형의 병변을 없애거나 줄일 수 있는데 병변이 큰 경우 많은 방사선 조사량으로 인해 뇌의 부종이나 신경학적 이상과 같은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는데, 색전술을 통해 병변 크기를 줄여 치료함으로 방사선수술의 부작용을 줄일수 있는 방법은 중요한 치료 방법 중에 하나가 될 수 있다"며 "거대 뇌혈관기형 병변의 치료에 있어서 방사선수술과 더불어 색전술이 중요한 치료분야가 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일산백병원 구해원 교수는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졸업과 동대학원 신경외과학 석사학위를 취득하였고, 현재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조교수, 일산백병원 신경외과학 교실에 재직하고 있으며, 고위험 뇌동맥류 색전술 및 뇌혈관기형의 색전술에 관한 국내외 다수의 연구에 등재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