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병정보

다양하고 유익한 건강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질병정보 조회결과

냉방병

[진료과]  가정의학과, 호흡기내과       [관련 신체기관]


무더위를 피하기 위해 에어컨을 심하게 틀면 바깥 온도와의 급격한 온도 차이에 의해 냉방병이 손쉽게 발병합니다. 냉방증후군으로 불리기도 하는 냉방병은 에어컨을 가동시킨 상태에서 장시간 동안 환기가 안 되는 사무실이나 가정에서 생활할 때 실내외의 큰 온도 차이에 적응하지 못하기 때문에 발생하는 호흡기 증상, 전신적인 증상, 위장장애, 생리의 변화, 만성병이 악화되는 경우를 말합니다.


원인 

냉방병은 온도차에 의한 냉방병과 레지오넬라균에 의한 냉방병으로 분류되며, 온도차에 의해 발생하는 냉방병은 사람이 온도차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해 몸에 이상 징후가 나타나게 되는 증상을 말합니다. 즉, 몸의 항상성이 무너져서 발생되는 현상입니다.  

반면 레지오넬라균에 의한 냉방병은 주로 대형 건물의 냉각탑 안에 있는 냉각수에서 번식해 건물 안 에어컨을 타고 발생합니다. 이러한 경우는 세균에 의해 발생되는 냉방병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이러한 냉방병은 가정용 에어컨에 의해 걸리는 경우는 보기 힘들다고 합니다. 


증상

이렇게 냉방병은 두 가지 원인에 따라 나타나는 증상 역시 각기 다르게 나타납니다. 온도 차이가 너무 많이 나서 생기는 냉방병 증상은 일반적으로 두통, 피로, 무력감, 집중력 장애 등을 불러옵니다. 한편, 세균 감염 현상인 레지오넬라균에 의한 냉방병은 폐렴과 유사한 증상을 보이게 됩니다. 

냉방병의 경우에는 콧물, 재채기, 코막힘, 두통 등 일반적인 감기 증상과 비슷하고 몸이 나른하고 피로해지며 손발이 붓거나 몸이 무겁게 느껴지기도 하며, 더욱 심한 경우 소화불량 증세가 있거나 설사가 나타나기도 합니다. 또한 평소에 기관지가 안 좋은 사람들이나 당뇨병 환자, 관절염 환자 등은 냉방병에 취약하기 때문에, 여름이 다가오면 냉방병에 걸리지 않도록 좀 더 조심해야 합니다. 특히, 여성들의 경우 흔히 생리불순을 일으키거나 노인들은 심하면 안면신경 마비 등 근육 마비 증세가 나타나기도 합니다. 


치료

실내 환경을 개선하고 감기가 호전되면 냉방병의 증상은 대부분 좋아집니다. 그러나 증상이 심하여 일상 생활이 불편할 경우라면 각각의 증상을 완화할 수 있는 약물 치료를 하면 됩니다. 


예방법

냉방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실내기온이 섭씨 25-28도 정도, 실내외 기온차가 5도는 넘지 않게 여름철 체질변화에 맞추어서 약간 더운 쪽으로 유지하면서 생활하는 것이 신체기능을 도와주는 지혜입니다. 그리고 에어컨의 찬바람이 피부에 닿지 않게 해야하고, 긴 소매 겉옷을 준비해 체온조절을 해주고, 냉방중인 실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것은 금물입니다.  

여성은 남성보다 냉방병에 더 잘 걸립니다. 여성은 생리적으로 추위에 민감한데다 노출이 되는 옷차림 때문에 에어컨 바람을 직접 접촉하기 때문입니다. 여성들은 사무실에 가벼운 긴 옷을 준비해 놓고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과도한 냉방을 피하는 것은 에너지 절약과 함께 건강을 유지하는데 꼭 필요한 일입니다.  

땀에 젖은 옷은 항상 갈아입고 충분한 수면과 휴식을 취하고 바깥공기를 쐬면서 혈액순환을 돕기 위해서 가볍게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끔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킬 필요가 있으며, 에어컨 필터도 2주에 한번 정도는 청소를 해서 세균이 번식하지 못하게 해야 합니다. 에어컨 필터를 꺼낸 다음 중성세제를 탄 물로 깨끗히 씻어 그늘에서 말린 뒤 다시 사용합니다. 

냉방이 잘 되는 사무실에서는 근무시간 중 따뜻한 물이나 차를 마셔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비타민이 풍부한 과일을 자주 먹는 것이 좋습니다. 음식은 냉면 같은 찬 음식은 가급적 피하고 따뜻한 음식을 먹는 게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