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병정보

다양하고 유익한 건강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질병정보 조회결과

렙토스피라증

[진료과] 감염내과, 소아청소년과        [관련 신체기관] 전신(혈관, 폐, 뇌막, 간, 신장 등)


렙토스피라증은 가축이나 야생 동물의 소변으로 전파되며, 감염된 동물(주로 쥐)의 소변이나 조직으로 오염된 하천이나 호수를 여러 명이 함께 이용할 때 집단 발생할 수 있습니다. 7월에서 11월 사이, 특히 9, 10월에 잘 발생합니다. 대부분 감염된 동물의 소변으로 오염된 물, 습한 토양, 식물 등에 상처가 생긴 피부나 점막 등이 접촉되어 감염됩니다. 


증상

렙토스피라증은 사람과 동물에게 모두 나타나며 다양한 증상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잠복기는 7~12일 정도입니다. 갑자기 시작되는 발열과 두통, 오한, 심한 근육통(특히 종아리와 허벅지), 안결막 충혈이 흔한 증상입니다. 발열, 수막염, 발진, 용혈성 빈혈, 피부나 점막의 출혈, 간부전, 황달, 신부전, 심근염, 의식저하, 객혈을 동반하는 호흡기 병리적 증상 등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질병은 수 일에서 3주 정도, 또는 3주 이상 지속될 수도 있는데, 치료하지 않으면 회복까지 수개월이 걸릴 수도 있습니다. 중증 감염인 경우 간부전, 신부전증과 전신의 출혈 징후, 심장염으로 진행될 수 있습니다. 연령이 높을수록 사망률이 증가합니다. 


치료

대증적 치료와 동시에 항생제 투여하며, 항생제는 가능한한 조기에 투여합니다. 경증인 경우 독시사이클린, 암피실린, 아목시실린 등을 경구 투여하며, 즁증인 겨우 페니실린, 암피실린, 아목시실린, 에리스로마이신 등으로 치효합니다. 


예방수칙 

1. 고여있는 물 등 균 오염이 의심되는 물에서 수영하지 않고, 고여있는 물에서 작업을할 경우 피부 보호를 위한 작업복(특히 장화)을 반드시 착용합니다. 

2. 홍수 이후 벼베기나 벼세우기나 들쥐 포획사업 등의 작업 후 발열이 발생할 경우 빠른 시간 내에 진료기관에서 진료를 받도록 합니다. 



렙토스피라증의 궁금증 Q&A 


Q. 렙토스피라증은 어떻게 감염되나요?

렙토스피라증은 렙토스피라균이 오염된 물, 음식 등을 먹거나, 오염된 토양 및 물과의 접촉을 통해 감염될 수 있습니다. 특히, 피부 상처를 통해서 감염될 확률은 크며, 눈과 코의 점막을 통해서 감염될 수 있으므로, 벼 세우기, 추수 등 작업을 할 경우 보호복과 장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여야 합니다.


Q. 야외활동이나 농사짓는 사람은 꼭 렙토스피라의 예방접종을 맞아야 하나요?

인체용 렙토스피라 백신은 환자수의 감소로 인하여 국내에서 1996년도에 생산중지 되었지만, 항생제 치료는 가능합니다. 그러므로 야외 활동 후 발열 증상이 나타나면 빠른 시간 내에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으면 대부분 치료 가능합니다.


Q. 렙토스피라증의 항체가가 어느 정도 지속이 되나요?

렙토스피라증에 감염되면 혈청형이나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대체로 1~3년간 항체가가 지속되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습니다


Q. 홍수가 많이 발생하면 렙토스피라증이 증가 하나요?

수가 발생하면 등줄쥐의 서식처와 환경변화 등으로 물속으로 렙토스피라균이 많이 유입되어 사람이 직?간접적으로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에 증가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렙토스피라증 발생이 많은 열대지방에서는 건기보다 우기에 비교적 많이 발병하며 동남아 지역 및 미국 하와이 등에서 홍수 피해 지역에서 작업하다가 감염된 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 그러므로 태풍이나 홍수가 발생한 뒤 논밭에서 벼 세우기 등 작업을 할 경우 보호복과 장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여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