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병정보

다양하고 유익한 건강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질병정보 조회결과

뇌졸중

[진료과] 신경과, 신경외과        [관련 신체기관] 뇌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뇌 손상이발생하고 그에 따른 신체장애가 나타나는 질환을 통칭하여 ’뇌졸중’이라고 합니다. 뇌졸중은 뇌가 갑자기 부딪힌다 또는강한 일격을 맞는다라는 뜻으로 뇌졸중은 심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고, 반신마비, 언어장애 등이 남을 수 있는 무서운 질병입니다. 

뇌졸중은 우리나라에서 사망원인 중 두번째로 많은 원인을 차지하며 성인에서 신체적 장애를 일으키는 주범이기도 합니다. 특히, 이러한 신체적 장애는 환자 본인은 물론, 가족구성원에까지 지대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 주로 노인질환으로 인식되었지만 요즘은 30~40대에도 뇌졸중이 흔히 발병하는데, 이는 식생활의 변화와 운동 부족으로 인해 뇌졸중의 주원인인 비만,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등의 발생률이 높아졌고 이에 대한 조절이 적절하게 되지 않기 때문이라 할수 있습니다


뇌졸중의 종류

뇌졸중에는 뇌경색과 일과성 뇌허혈발작, 뇌출혈이 있습니다. 최근에는 뇌졸중에 의한 사망률은 점차 줄어들고 있으나 발병률은 여전히 높으며, 특히 뇌경색의 발생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1) 뇌경색

뇌혈관이 막혀서 영양분과 산소를 공급하는 피가 뇌에 통하지 않는 상태를 말합니다.


2) 뇌출혈 

뇌혈관이 터져서 오는 병을 말합니다. 크게 뇌내출혈과 거미막밑출혈로 나눕니다.

◎ 뇌내출혈 : 갑자기 뇌혈관이 터지면서 뇌 안에 피가 고이는 병입니다.

◎ 거미막밑출혈(지주막하출혈) : 동맥류(선천적으로 혈관벽이 약해져서 혈관이 혹처럼 부풀어 오른 상태를 말합니다.)가 터지면서 뇌를 싸고 있는거미막(지주막) 밑에피가 고이는 병입니다. 심한 두통과 구토가 특징이며 대개 반신마비가 없습니다.


3) 일과성 뇌허헐발작 

뇌혈관이 피떡에 의해 막혔다가 다시 뚫린 것으로 잠시 뇌졸중 증상이 왔다가 수 분에서 수시간 내에 곧 좋아집니다. 일과성 뇌허혈 발작은 금방 아무 일도 없었던 듯이 증상이 사라지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를 무시하기 쉽습니다. 또한 이런 증상들이 고령, 피로 등의 원인으로 발생했다고 여기고 간과하기 쉽습니다. 그래서 중요한 치료의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경미한 뇌졸중이지만가볍게 보아서는 안될 것입니다. 일과성 뇌허혈 발작은당장 심각한 후유증을 남기지는 않지만 앞으로 발생할 뇌졸중의 강력한 경고입니다. 일과성 뇌허혈 발작의 경험자중 1/3에서 뇌졸중이 발생합니다.



증상

뇌졸중은 갑자기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생기는 병이기때문에 증상도 갑자기 나타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며칠 또는 몇 주 간에 걸쳐서 서서히 증상이 악화되다면 뇌졸중이아닐 가능성이 높습니다. 또한 팔다리에 마비가 오거나 피부감각이 둔해질 경우 오른쪽 팔다리에 동시에 증상이 오거나, 왼쪽 팔다리에 동시에 증상이 옵니다. 양쪽 다리에만 마비가 오거나 양쪽 팔에만 마비가 오는 경우는 뇌졸중에 의한 증상이 아닐 가능성이 큽니다.

1) 흔한 증상들, 갑자기 발생합니다.

2) 한쪽 방향의 얼굴, 팔, 다리에 멍멍한 느낌이 들거나 저린 느낌이 옵니다.

3) 한쪽 방향의 팔, 다리에 마비가 오고 힘이 빠집니다.

4) 입술이 한쪽으로 돌아갑니다.

5) 눈이 갑자기 안 보입니다.

6) 말이 어눌해지거나 상대방의 말이 잘 이해가 안됩니다.

7) 어지럽습니다.

8) 걸음을 걷기가 불편해집니다.

9) 하나의 물건이 두 개로 보입니다.

10) 갑자기 머리가 아프면서 토합니다.



치료 

만약 본인이 뇌졸중에 걸렸다고 의심되면 지체 없이 전화번호 119를 누르고 도움을 청해야 합니다. 

의식이 안 좋을 때 손가락을 따기도 하고, 혈압약, 우황청심환 등을 입에 넣기도 하는데 삼키는 기능이 마비된 환자에게 음식이나 약을 복용케 하는 것은 기도를 막아 질식 시킬수 있으므로 매우 위험합니다. 옷을 느슨하게 해서 호흡이 잘 되도록 하고 토하는 경우 고개를 옆으로 돌려 이물질이 기도를 막지 않게 조치한 후 빨리 병원으로 후송해야 합니다. 

대부분의 환자는 병원에 입원하여 초기 치료와 검사를받게 됩니다. 


뇌경색이 발생 후 3시간 혹은 4~5시간 이내에 병원에 도착하게 되면, 뇌혈관을 막고 있는 피떡(혈전)을 녹이기 위한 약물을 투여 받습니다. 이를 혈전용해 치료라고 합니다. 모든 병원이 혈전용해를 할 수 있는 장비, 시설을 갖추고 있지는 못 합니다. 혈전용해를 시행할 수 있는 병원이라고 하더라도 모든 환자에게 이 치료를 하지는 않습니다. 

혈전용해가 성공적이기 위해서는 뇌졸중의 증상이 생긴지 세시간 안에 병원에 도착해야 합니다. 본인이 뇌졸중에 걸렸다고의심되면 지체 없이 전화번호 119를 누르고 도움을 청해야하는 이유가 바로 이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