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병정보

다양하고 유익한 건강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질병정보 조회결과

구강건조증

[진료과] 치과        [관련 신체기관] 구강 


구강도 환절기의 영향을 받는 것일까? 환절기가 되면 피부 뿐만 아니라 입이 마르는 구강건조증 증상으로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65세 이상 인구의 30%가 넘게 겪고 것으로 알려진 구강건조증은 타액(침) 분비의 감소로 인해 입 안이 마르는 증상이 나타나는데, 건조한 환경에 더욱 증상을 느끼기 쉬운 질환이다. 환절기에는 대부분 습도가 낮아지므로 모든 부분이 건조해지기 쉬우며 구강도 그중 하나로 영향을 받기 쉽다. 구강건조증에 대해 알아보자.  


나이와 구강건조증

나이가 들면 타액선(침샘)이 위축되어 그 기능이 떨어지므로 타액의 분비가 줄어들어 구강건조증이 생기기 쉽다, 치아를 상실하거나 잇몸질환이 있는 경우, 이로 인해 저작기능이 떨어질 수 있는데, 이는 타액 분비를 감소시키므로 구강건조증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나이가 들수록 고혈압과 당뇨 등의 다양한 질환을 가지게 되고 이를 치료하기 위해 약물 복용이 늘어나는데 이러한 약 성분 중에 타액 분비를 감소시키는 작용을 하는 것이 있어 구강건조증을 유발할 수도 있다.


원인

구강건조증을 일으키는 흔한 원인 중 하나가 약물 복용으로, 수백가지의 약물이 구강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항고혈압제, 혈당 강하제 뿐 아니라 항히스타민제와 정신신경계 작용 약물(항우울제, 파킨슨병 치료제 등)은 구강건조증을 유발시킬 수 있다. 최근에는 스트레스, 우울증과 같은 감정의 변화가 원인이 되는 것이 많이 알려졌고, 수분 섭취의 부족, 흡연, 음주, 카페인이 들어간 음식의 잦은 섭취 같은 생활 습관 등에 의해서도 나타난다. 이러한 요인은 비교적 젊은 30대의 남성에게도 구강 건조증이 늘어난다는 보고와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그밖에도 자가면역질환인 쇼그렌 증후군 환자와 얼굴 및 목 부위에 방사선 치료를 받은 환자들에게서 타액선 기능 저하로 인한 구강건조증이 나타날 수 있다. 또한, 입을 벌리고 숨을 쉬는 구호흡의 습관을 가진 사람에게도 잘 나타난다.


진단 및 검사

구강내 건조증을 암시하는 현상이 나타나는 지를 우선 검사한 후 구강건조증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질환의 병력이나 약물의 복용 여부를 평가하며, 타액(침) 분비율을 측정할 수 있다. 그밖에도 타액선 기능에 대한 평가를 위해 영상의학적 검사가 필요할 수 있으며 타액선 섬광 조영술, 타액선 조영술, 컴퓨터 단층 촬영술(CT), 자기공명영상 촬영술(MRI) 등이 있다. 


치료

많은 환자들은 보조요법만으로도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밤에 잘 때 가습기를 사용하고 입술에 보습제나 바세린을 자주 바르며, 타액 분비를 촉진될 수 있도록 설탕이 들어 있지 않은 껌을 씹거나 새콤한 음식, 신선한 채소나 과일을 자주 먹는 것이 구강건조증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다만, 지나친 껌 씹기는 치아나 턱 관절에 좋지 않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중요하다. 심장질환, 신장질환, 간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많은 양의 수분 섭취가 나쁜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담당의사와 상의 후에 섭취량을 조절해야 한다. 또한 치아나 잇몸이 부실하면 씹는 기능(저작 기능)이 원활하지 않으므로 저작 기능을 회복해 줄 수 있는 치아 회복 치료, 잇몸병 치료가 도움이 된다. 

구강건조감의 정도가 심한 환자에게 인공 타액이 도움이 될 수 있으며, 이는 안구건조증에서 인공눈물을 사용하는 원리와 비슷하다. 침의 분비를 촉진시키는 약물을 복용할 수 있고 타액선에 병이 있어 침이 잘 분비되지 않는 경우에는 타액선 질환을 치료해야 한다. 타는 듯한 느낌의 작열감이 있는 경우에는 여기에 따라 약물을 처방한다.

술과 담배는 증상을 유발하기 쉬우므로 삼가는 것이 좋다. 또 시중에 판매하는 구강세척제는 입안을 상쾌하게 하는 느낌을 주는 성분이 들어 있어 자주 사용하면 오히려 구강건조증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사용 횟수를 줄이고 병원에서 적절한 대체 약물을 처방받는 것이 좋다.


합병증

지속되는 구강건조증은 입 안이 건조해지는 느낌뿐 아니라, 구취, 구강 작열감, 미각의 변화와 같은 다양한 증상이 생기는데 음식의 저작 및 연하 장애까지 유발할 수 있다. 혀에는 미각을 느끼는 미뢰가 있는데 충분한 습기가 있어야만 미뢰가 정상적 기능을 할 수 있다. 즉, 습기가 사라지면 그만큼 맛을 느끼기 어려워지는 것이다. 음식을 씹는 저작행위나 삼키는 연하행위도 타액에 의한 윤활작용이 중요한데, 입 안이 마르게 되면 저작과 연하 기능이 감소하여 씹거나 삼키기도 어려워진다. 또 구강건조증이 생기면 혀의 움직임이 방해를 받아 발음에 영향을 줄 수도 있고, 혀의 표면이 갈라지는 균열현상과 통증도 발생할 수 있다. 구강 안이 전반적으로 마르면서 타는 듯한 느낌을 일으키는 구강 작열감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의치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의치의 마찰에 의해 구강 점막이 상처를 입기 쉬워 구강 궤양과 같은 형태로 종종 나타나게 된다. 완전 의치가 입 안에 잘 붙어 있으려면 적절한 수분이 필요한데 건조한 구강은 의치가 잘 떨어지는 현상도 일으킨다. 

타액의 주요한 기능 중에는 구강 및 치아 주변을 깨끗이 유지해주는 기능과 타액 속의 향균 성분이 입 안의 균을 적절히 억제하는 기능이 있다. 구강건조증이 지속되면 충치나 잇몸질환이 발생하기 쉽다. 이는 건강했던 치아뿐 아니라 크라운, 브릿지, 임플란트와 같이 이미 치료 받은 부위에도 영향을 주게 된다. 늘어난 혐기성 균의 활동은 구취가 잘 생기게 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