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의료원 소개 > 검사정보/첨단장비

검사정보/첨단장비

  • 청진기



청진기는 의사들이면 누구나 하나씩 가지고 있는 것으로, 환자를 진찰하는데 가장 기초적인 의료기구이며, 의사의 상징이라 할 수 있다.


라에넥과 청진기

라에넥은(Rene T.H. Laennec, 1781~1826)은 온 시대를 통틀어서 가장 뛰어난 의사 가운데 한 사람이다. 그는 폐기종, 기관지확장증, 그리고 폐결핵 등 흉부질환의 병리와 임상 이해에 커다란 업적을 남겼다. 하지만 라에넥은 특히, 청진기의 고안과 발명으로 가장 잘 기억되고 있다. 라에넥 이전에는 가슴에 귀를 대어 심장과 폐의 소리를 들었는데, 여자 환자의 심장과 폐의 소리를 듣기 위해 유방에 귀를 대는 것이 서로 매우 불편했었기 때문에 청진기를 만들게 되었다.

1816년 라에넥은 파리에서 우연히 청진기 발명의 아이디어를 얻게 된다. 산책하던 라에넥은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재잘거리며 웃고 노는 모습을 보면서 종이를 말아 환자의 가슴에 대고 듣자는 기발한 생각을 하게 되고, 그는 네켈병원에 있는 자신의 진찰실에서 종이를 말아 통모양으로 만든 다음 그것을 환자 심장에 대보았다. 이것이 청진기를 사용한 최초의 청음진찰이라고 볼 수 있다. 다음 단계는 나무통을 만드는 것이었고, 그것을 통해 전에는 들을 수 없었던 소리를 구분해낼 수 있게 되었다. 그는 이러한 새로운 정보들을 활용하여 많은 질병의 임상양상을 조명할 수 있게 되었다. 라에넥의 한귀 청진기는 발전을 거듭하여 오늘날 모든 의사가 사용하는 것과 같은 두귀 청진기가 되었다.

의사라면 누구든지 할 수 있는 청음에 의한 진료를 간단하고 확실하게 이룰 수 있게 한 점에서 청진기의 발명은 의료행위의 모습을 바꾸어 놓기에 충분한 것이었다. 그런데 불행하게도 라에넥은 그 청진기를 이용하여 자신의 폐질환을 발견하게 되었으며, 결국 1826년에 그만 세상을 뜨고 말았다. 그러나 그의 청진기 발명은 모든 내과 질환을 정확하게 진단하는데 크게 기여하였으며, 그의 이름은 발명사와 의학사에 빠짐없이 기록되고 있다. 

 

청진(聽診)에 사용되는 기구

체내에서 발생하는 심음(心音)이나 호흡음을 비롯하여 동맥음, 장잡음(腸雜音), 혈관음을 청취하여 정상적인 상태인지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사용된다. 또 혈압을 측정할 때는 상완동맥음(上腕動脈音)을 청취하기 위해서 사용한다.

 

 

 

이전이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