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충무아트홀 건강교실

서울백병원과 충무아트센터가 함께 진행하는 건강강좌를 알려드립니다.


충무아트홀 건강강좌 내용
[2016-10-11] 저염식, 질병예방의 첫걸음!!
  • 등록일2018.10.04
  • 조회수227
저염식, 질병예방의 첫걸음!!! 소금섭취만 줄여도 99세까지 88하게 살수 있다!


소금을 적게 먹어 누구나 99세까지 88하게.
현재 태어나는 아이의 기대여명은 84세 입니다. 그러나 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기대여명의 10년 이상을 질병을 앓고 보낸다고 합니다. 기대여명이 늘어났다고 해도, 건강여명은 늘어나지 않은 것입니다. 세계의 유명한 학회나 단체에서 권고하는 것 중 모든 건강지침에 포함된 내용은 “싱겁게 먹기” 입니다. 이제 우리는 싱겁게 먹는 습관으로 99세까지 88하게 건강하게 살아봅시다.

소금의 역사
인간의 조상은 하루 0.25g 이하의 소금을 섭취하고도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였습니다. 약 1만년 전 산업혁명 이후 소금이 음식을 보존하는데 쓰일 수 있다는 것을 발견하게 되면서 소금의 중요성이 증가되었으며 문명의 발달과 이동에 소금의 역할은 더욱 커지게 됩니다. 무역이 확대가 되면서 소금의 사용량은 1870년까지 최고로 증가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냉장고의 발달로 인해서 소금은 더 이상 보존제로의 가치를 가지지 못하게 되어 소금 섭취는 점차 감소되어 왔는데, 그러나 산업혁명 이후 소금이 많이 들어간 가공 식품의 양이 증가됨에 따라 소금 섭취는 다시 증가되어 현재 전세계의 대부분의 나라에서 하루 9-12g 의 소금을 섭취하게 되었습니다..

짜게 먹으면 고혈압이 생긴다.
소금을 많이 섭취하면 고혈압이 생긴다는 많은 증거가 있습니다. 짜게 먹으면 혈액의 양이 늘어나서 고혈압이 생깁니다. 본태성 고혈압은 주로 소금섭취를 하루 5g 이상 하는 사람에서 많으며, 하루 3g 이하 복용하는 사람에서는 드물다고 보고되어 있습니다.

짜게 먹으면 뇌졸중과 심장병이 생긴다.
소금을 많이 섭취하면 고혈압의 영향 외에 뇌경색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수도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으며, 소금을 많이 섭취할수록 뇌경색 사망률이 높아진 결과가 보고된 경우도 있습니다.
하루 6g 의 소금을 감량하는 것은 뇌경색을 24% 감소시키고, 관상동맥질환을 18% 낮춥니다. 이것은 이미 영국에서 실천하고 있고 최근 그 효과로 1년에 약 1만명의 뇌경색과 관상동맥질환 이환을 예방할 수 있었다고 보고하고 있습니다

짜게 먹으면 위암이 증가한다.
많은 연구에서 소금섭취와 위, 십이지장 궤양, 위암에 중요한 헬리코박터 균과 소금의 관련성을 보여주었고, 소금섭취와 위암으로 인한 사망과의 관계를 발표한 한 연구결과를 보면 소금섭취가 많으면 많을수록 위암 발생에 대한 사망률이 높았습니다.

짜게 먹으면 신장병이 나빠진다.
단백뇨가 많으면 신장기능이 나빠진다는 사실은 이미 알려져 있습니다. 소금을 많이 섭취하면 단백뇨를 증가시키고, 신장기능의 악화를 증가시켰다는 증거가 있고, 소금섭취를 줄이자 단백뇨가 줄었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짜게 먹으면 골다공증이 증가된다.
소금을 많이 섭취하면 소변에서 칼슘분비를 증가시키는데, 모자란 칼슘은 뼈에서 나오게 되고 그로 인해서 뼈가 약해지며 소변으로 증가된 칼슘분비는 요로결석을 만들기 쉽게 됩니다.

짜게 먹으면 천식이 악화된다.
소금을 많이 섭취하는 것을 천식의 원인으로 보기는 어렵지만, 한 연구결과에서는 소금섭취를 제한하자 천식의 급성 증상이 감소하였고, 약물사용, 기류저항 정도도 호전되었습니다. 또 다른 연구에서는 소금을 많이 섭취하면 천식을 악화시킨다는 보고도 있었습니다.

99세까지 88하게 싱겁게 먹기 실천 방법
? 외식을 적게 한다.
? 국물에 소금이 많으므로 가능한 건더기만 먹는다. (국그릇을 반으로 줄이자.)
? 패스트 푸드는 소금이 많다.
? 생선은 자반보다는 날 생선을 먹는다
? 라면의 스프는 반으로 줄인다
? 가공식품의 섭취를 줄이자
? 음식을 만들 때 소금은 적게 넣고, 소금보다는 간장, 간장보다는 고추장을 넣어 먹어본다.
? 외식을 할 때에는 ‘짜지 않게 해달라’ 고 말한다.
? 싱겁게먹기실천연구회에 가입한다.( www.eatlowsalt.org )

다른 나라에 비해 유독 짠 음식을 좋아하는 한국인은 WHO(세계보건기구)의 권장량의 2.5배 이상의 소금을 섭취하고 있습니다. 현재 한국인은 소금 섭취량이 12.5g 정도로 전세계인 중 소금섭취가 많은 편에 속합니다. 소금섭취가 많으면 고혈압, 심혈관계질환, 뇌혈관 질환, 위암, 신장, 골다공증과 관련이 많으며, 소금섭취를 줄이면 여러 가지 질환이 예방됩니다. 이제 싱겁게 먹어 건강을 한 단계 증진해야 할 때입니다.

구호석 교수 / 인제대학교 서울백병원 신장내과. 만성콩팥병클리닉